Interview
인간극장, 4막 5장
<이장> 장리우·이선희·공민정·윤금선아·곽민규
글 차한비 사진 김혜미 / 2020-03-27
<이장>의 배우들이 한데 모였다. 장리우, 이선희, 공민정, 윤금선아, 곽민규, 모두 합해 다섯. 이들은 대화를 시작하자마자 호칭이 수시로 바뀌었다. 본명을 쓰다가 극 중 이름을 불렀고, ‘첫째’ ‘둘째’ 하다가 ‘3번’ ‘4번’ 그랬다. 촬영장에서도 다르지 않았다. 자신보다 역할이 먼저였다. 개성보다 팀워크가 중요했다. 다들 현장에 몰입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감독은 그런 배우들이 더없이 미더웠을 것이다.
Interview
누군가는 답해야 한다
<알지 못하는 아이의 죽음> 은유·백재호
글 차한비 사진 이영진 / 2020-03-19
<시민 노무현>을 연출한 백재호 감독이 은유 작가의 『알지 못하는 아이의 죽음』을 바탕으로 영화를 만든다는 소식을 들었다. 그들은 선뜻 답하기 쉽지 않은 질문을 계속해서 이어가려는 것처럼 보였다. 말하기에 앞서 듣고, 주장하기보다는 전달하기 위해 애쓰는 두 사람이 서로 공명한 지점은 어디일까. 모두가 침묵하고 외면하는 죽음에 두 사람이 가까이 다가가고자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영화를 준비 중인 백재호 감독과 은유 작가에게 만남을 청했다. 글과 영화로 알지 못하는 세상을 더듬거리고 어루만져온 그들은 이미 같은 자리에 함께 서 있었다.
Interview
한눈팔지 마라
<비행> 홍근택·차지현(feat.조성빈)
글 차한비 사진 이영진 / 2020-03-12
“마지막으로 저희 다 같이 한번 찍어주실 수 있나요?” 인터뷰와 촬영을 마치고 나서 텅 빈 스튜디오에 홍근택 배우, 황영훈 피디, 조성빈 감독, 그리고 차지현 배우가 나란히 섰다. 그들은 기념사진이라고 말했지만, 마치 졸업사진을 찍는 풍경처럼 보였다. 긴 시간 동안 동고동락하며 서로를 품어 왔던 친구들은 이제 헤어질 준비를 마쳤다. 그늘 없이 웃어 보일 수 있는 이유는 <비행>에 최선을 다했기 때문이다.
Interview
필사를 해야겠어요
<찬실이는 복도 많지> 강말금
글 손시내 사진 소동성 / 2020-03-07
<찬실이는 복도 많지>(김초희, 2019)의 개봉을 계기로 찬실을 연기한 배우 강말금을 만났다. 아마 많은 이들이 단편 <자유연기>(김도영, 2018)에서 그가 보여주었던 얼굴을 잊지 못할 것이다. 그 얼굴과는 또 다른 모습의 찬실을 만나고 나면, 그에게 묻고 싶은 것이 많아질 수도 있겠다.
Interview
마음이 마음을 부를 때
<작은 빛> <기억의 전쟁> 음악 이민휘
글 차한비 사진 이영진 / 2020-03-07
“음악 이민휘” 언제부터인가 극장에서 엔딩 크레디트를 마주할 때, 유난히 눈에 들어오는 이름이 있었다. 한 번 들으면 쉽게 잊기 어려울 정도로 특이한 이름이기도 하거니와, 음악과 연결할 수 있는 이민휘는 딱 한 사람뿐이었다. 기타를 치는 만수와 구장구장(장구를 개조한 타악기)을 연주하는 무키로 이루어진 2인조 밴드 무키무키만만수에서 이민휘는 만수였다. 2011년에 등장한 이 ‘탈개념’ 밴드를 두고 반응은 극과 극으로 엇갈렸는데, 어느 쪽이든 ‘이전에도 없었고 이후에도 없을 음악’이라는 점에는 동의했다.
Interview
별난 사랑에 흠뻑 취해서
<하트> 정가영·이석형·최태환
글 차한비 사진 김혜미 / 2020-02-29
정가영의 남자 보는 눈은 남다르다. 영화 속 가영은 늘 어떤 남자를 원하는데, 구애는 은밀하지도 정중하지도 않다. 헤어진 애인을 찾아가서 다짜고짜 한 번만 자자고 조른다거나, 인터뷰를 핑계로 술자리에 불러내서는 하루에 몇 번까지 자위해봤냐고 질문하는 식이다. 남자들은 어이없어하며 화를 내지만, 각자 다른 이유로 가영이 건넨 말과 술에 동참한다.
더보기
Interview
인간극장, 4막 5장
<이장> 장리우·이선희·공민정·윤금선아·곽민규
글 차한비 사진 김혜미
2020-03-27
Interview
누군가는 답해야 한다
<알지 못하는 아이의 죽음> 은유·백재호
글 차한비 사진 이영진
2020-03-19
Interview
한눈팔지 마라
<비행> 홍근택·차지현(feat.조성빈)
글 차한비 사진 이영진
2020-03-12
Interview
필사를 해야겠어요
<찬실이는 복도 많지> 강말금
글 손시내 사진 소동성
2020-03-07
Interview
마음이 마음을 부를 때
<작은 빛> <기억의 전쟁> 음악 이민휘
글 차한비 사진 이영진
2020-03-07
Interview
별난 사랑에 흠뻑 취해서
<하트> 정가영·이석형·최태환
글 차한비 사진 김혜미
2020-02-29
더보기